일상의 잡념/잡담2009.11.23 23:14
해외 출장을 갈때는 주로 공항 버스나 차량을 이용 한 나에게 지하철 9호선을 이용 할 수 있게 되어 공항으로 가는 길이 훨씬 편해 졌다. 차량으로나 공항 버스로는 1시간 정도의 시간이 걸렸으나 공항 철도와 급행 열차 9호선을 이용하니 20여분 이상 단축 되었고 요금 조차 12월 말까지 3,500원으로 할인 행사를 하고 있었다.


조금 늦은 시간 이긴 하지만 좌석이 텅텅 비었다. - 500억의 적자가 맞긴 한것 같다.

칸사이 사이 짐을 놓을 수 있는 선반 - 홍콩 MRT 를 보는 것 같다.

전원을 사용 할 수 있는 배려로 보이나 시도는 해보지 않았다.

조그만 더 활성화에 노력하면 정말 좋은 교통 편의 시설로 변모 할수 있을 듯 하다. 발전하는 AREX 가 되었으면 한다.

'일상의 잡념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천 공항 여객터미널  (0) 2009.11.23
AREX - 공항 철도  (0) 2009.11.23
가을에서 겨울로 옷을 갈아 입고 있는 길가의 친구들  (0) 2009.11.11
Eric & His friends  (0) 2007.07.26
Posted by AJ AndonJohnKwak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