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사의 첫번째 신발은 거의 30 여년 전 이다. 


농구를 좋아하고 농구 동아리 에서 파워 포워드 역활을 했던 필자는 N 사의 많은 신발을 섭렵 했다. 특히, J 형님의 시카고 불스 시절에는 농구화가 10 여개 가 있었다. 


Jogging 을 하면서 GYM 에서 연장을 들었다 놨다 하면서도 N 사의 신발에 대한 필자의 충성도는 거의 군인 수준 이였던 것 같다.


그러던 중 몇년 전 부터 NB 사의 죠깅화를 알게 되어, NB 사의 신발을 애용 하게 되었다. 

(물론, 지인에게 선물 까지도 받았던 NB 사 제품은 더 이상 신을 수가 없을 듯 하다) 


허나, NB 사의 제품은 이제 추억으로...... 


외출용과 GYM 용으로 파주 프리미엄 아웃렛에서  신발을 구하게 되었다. 





알록 달록한 원색을 애정 한다.










빨간색 NIKE  로고 가 맘에 든다.


이 신발을 선택하게 된 계기가 형광 과 빨강 이다.









 NIKE  VENGEANCE SD











NIKE AIR VORTEX  (VNTG)


녹색이 참 마음에 든 신발 SIZE 10 ( 조금 작다), 보통 10 & HALF  를 신는데,

색감이 너무 좋아 선택 (외출용으로 결정)









Green & Purple  -  Combination











Extra 


녹색을 사용하는 것 보다는 흰색이 더 깔끔해 보일 것 같아, 녹색은 잠시 대기




NB 사 신발도 나쁘지 않다, 한때는 트레드 밀을 1년여 가까이 같이 뛴 친구이다. 

추억이 불편하게 한다.


그래서 힘들다. 



Posted by AJ AndonJohnKwak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