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iness/PSSI2009.12.23 16:01
4년 전 부터 송년회, 망년회 등을 대부분 외국에서 보내다 보니 같이 근무 하는 직원들이 항상 서운해 했다. 더더구나, 내가 참석 하지  못하다 보니 비용의 한계가 있었던 것에 무척 서운해 한 눈치 였다. 이번에도 다름 없이 크리스 마스를 외국에서 보내야 하는 상황이 될 것 같아 직원들과 함께 조금 이른 송년회를 했다.

신플에 걸려 참석하지 못한 재호군에게 조금 미안한 마음이 든다.

두 이쁘니 들 때문에 그래도 웃는다.

무슨 게임을 그렇게 많이 알고 있는지 또, 왜 이렇게 어려운지 ........ 엄청 술을 먹인다. 대충 1차 마치고 2차 가지고 한다. 그렇게 가라오케를 여직원들 노래 솜씨가 일품이다. (나보다 트롯을 더 많이 아는 미써니 - 물론 오늘 결근 했다) .

올 한해 고생 많았습니다. 내년 한해는 더 나은 발전하는 회사로 만듭시다.

'Business > PSSI'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페덱스 (Fedex) - 항공 우편  (2) 2010.06.25
송년회 - 한해를 보내며  (2) 2009.12.23
Posted by AJ AndonJohnKwa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굉장히 뽀샤시하게 사진이 나오네요. ^^ / 크리스마스땐 외국에 계시는군요.~ 항상 바쁘게 사십니다.

    2009.12.23 20:26 [ ADDR : EDIT/ DEL : REPLY ]
    • andonkwak@gmail.com

      ㅋㅋㅋ. EP-1 에 내장 되어 있는 포사시 촬영 입니다. 이쁘게 찍어 달라는 성화에... 메리크리스마스 해피 뉴이어 입니다.

      2009.12.23 20:27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