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수'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1.01 Jo Malone (조 말론) from London
  2. 2009.11.24 여행 필수품

2달간 앞만 보고 달렸다. 열심히 나를, 우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 

한동안 나에게 신경을 쓰지 못해, 나에게 상을 주기로 결정. 그래서, 신세계 본점으로 향했다. 



평상시 쇼핑 전 무엇을 살 것으로 고민 하지는 않는다. 잡지를 보다가 블로그를 보다가 또는 SNS 에서 마음에 드는 것이 있으면 그것에 대해 조금 더 깊게 생각을 한 후 Wish List 에 넣어 놓는다. 


그러다가, 나 스스로에게 상을 줄때 - 과감하게 결정 한다. 


그래서, 결정!






신세계 단독으로 판매 - 조말론 부스가 상당히 잘 꾸며져 있다 













향수는 2개를 구매  (작은 것으로) - 포장이 맘에 든다













Earl Grey & Cucumber / VETYVER 



향이 어떤지는 글로 적을 수 없다 - 직접 사용해 보시길 (아님, 매장 마다 시향 시스템이 잘 갖춰 줬으니 테스트 해보시길) 










사이즈 마음에 든다 (하나는 화장대 위에 / 하나는 차안에) 












SAMPLES


샘플 몇개를 줬는데, 구매한 제품 외에 마음에 드는 것으로 달라고 했다. 








LIME BASIL & MANDARIN 




나쁘지 않은 향 - 사실 맘에 들었다 (다음에 이것으로 구매 해 볼까?) 









ENGLISH PEAR & PRESIA 



개인적으로 최고로 뽑은 향 - 잇 아이템 !  


전체적인 향이 남녀 구분이 없어서 그런지 그렇게 강하지 않아서 좋았다. 또한, 한가지만 이 아니라 두, 세 가지를 섞어 사용을 하니 또 나만의 향을 만들 수 있어 만에 든 제품. 


당분간 조 말론으로 가는 거야! 


'일상의 잡념 > Shopping list' 카테고리의 다른 글

Fitbit (rubber band)  (0) 2014.01.19
Jo Malone (조 말론) from London  (0) 2014.01.01
Kiehl's - 동절기 피부 관리  (0) 2013.11.17
MAKR (BI-FOLD WALLET)  (0) 2013.11.17
Posted by AJ AndonJohnKwa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상의 잡념/잡담2009. 11. 24. 00:10
일주일 정도의 비지니스 트립 일때는 항상 가지고 다는 품목 들이 있다. 나에게는 꼭 필요한 것들이고, 또한 지금에서는 없어서는 안될 품목이 되었다.


브라운색을 좋아한다. 6년째 쓰고 있는 루이비통 메신져 백, 3년 째 쓰고 있는 기내용 가방 (남들은 명품 인줄 안다), 그리고 이건 참조 출현 인데 닥터 마틴 구두 (산지 한달 되었다) - 나의 여행 삼총사....


여행용 세안 도구, 로션, 헤어트리트먼트, 면도기 그리고 향수 (각 나라 마다 물이 다르기 때문에 신경을 많이 써야 한다.) 처음 찍어 봤는데 많이 줄어 든것 같다. 예전에는 더 많았 던 것 같은데....


새로운 취미가 생겼다. 술을 그렇게 많이 즐기지 않는 나에게는 출장 중 주로 호텔에서 미드를 보는 버릇이 생겼다. 미드를 보면서 필수품 스낵 - 그나마 한국 과자와 가장 흡사한 내가 즐기는 것이다.

Posted by AJ AndonJohnKwak

댓글을 달아 주세요